Every Tuesday

Joie de Vivre. A delight in being alive; keen, carefree enjoyment of living.

Lastest Post

Canada 117건이 검색되었습니다.

2015.03.11 21:03 Canada

2015 캐나다 워킹홀리데이 - 2번째 message 도착!

어제 오전 회사에 출근하자마자 첫 업무인 것처럼 컴패스에 로그인^^ 또 마이 메시지가 왔다. 캐나다 메일~ 왼쪽 메뉴 중 'My Message' 를 누르면 확인할 수 있는데 이 메시지가 온 걸 확인할 수 있다. 아직 읽지 않은 따끈따끈한 메일! 아니 이거슨 그 말로만 듣던...! 조건부 합격 메일인 거신가? 열어보겠습니다. 제목 : Notification of receipt of payment and supporting documents 내용 : International Experience Canada (IEC) has received your payment and confirms that you have uploaded supporting documents for your application. Thi..

2015.03.09 22:38 Canada

2015 캐나다 워킹홀리데이 IEC 서류 업로드, 참가비 납부 방법

캐나다 컴패스 kompass 로그인을 해 보면 내 상태가 아주 잘 나와있다 진행 순서는 Application submission (신청서 제출) ->Upload required documents (서류 업로드) ->IEC participation fee (참가비 납부) ->IEC eligibility assessment (조건부 합격) 위의 My Application Status 순서대로 진행하면 된다친절한 캐네디언 화면 아래쪽에 내려가보면 이렇게 요청사항이 있다참가비 내고, document 올리는 것이 오늘의 일정 IEC 참가비는 C$1501번 IEC Participation Fee Payment를 누르면 이런 화면이 나오는데, 앞에 체크박스에 체크 하고 파란색 버튼을 눌러서 결제.street numb..

2015.03.06 08:03 Canada

2015 캐나다 워킹홀리데이, 그 박터지는 현장 (3)

목요일 오전엔로그인하면 가장 먼저 보이는 My IEC Application 에 한 줄이 추가됐다.바로바로~~ World Tracking Number (WTN) 이게 선착순 번호다. 나는 001986번으로 접수.내 뒤에 14명 밖에 없었다. 겨우 문 닫고 들어감ㅋㅋㅋㅋ 남편분께서는 000420번400번 대에 들은 위엄ㄷㄷ 역시 개발자여서 그런지 포스가 남다르심. 이 World Tracking Number (WTN, 파일 넘버)는 순차적으로 왔는데 남편은 오전에, 나에겐 오후 6시가 넘어서 도착했다. 컴패스에 등록한 메일에 들어가면 이런 메시지가 뜬다.타이라 메일~ 같은 뉴 메시지~~ 이 메시지를 보고 컴패스 kompass 로그인 페이지에 들어가면https://kompass-2015-iec-eic.inter..

2015.03.04 22:17 Canada

2015 캐나다 워킹홀리데이, 그 박터지는 현장 (2)

분명히 캐나다 kompass 선착순을 성공하고이 화면까지 봤는데! 다시 집에 와 로그인을 하려고 했더니 Invalid email address/password combination 라고 뜨는 거슨 모다? (로그인 주소 : https://kompass-2015-iec-eic.international.gc.ca/sign_in-connexion?regionCode=KR) 이 화면만 자꾸 반복. 그래서 로그인 창 위에 있는 'I forgot my password'에 들어갔지만Invalid email 이라는 단어만 계속... 8분에 겨우 세이브 한 것도 찝찝한데 피시방에서 sign out 하지 않고 나와서 누가 내 계정을 건들인 건 아닐지내가 마지막에 문 닫고 들어가서 잘린 건 아닐지 반차까지 냈는데 쉬지도 못하..

2015.03.04 21:31 Canada

2015 캐나다 워킹홀리데이, 그 박터지는 현장 (1)

작년 10월 미국 여행 후 해외에서 일하고 싶어진 나와 남편,영어권 국가를 알아보고 유학원에서 유학 상담도 받아보게 되었다. 영국이나 호주를 처음에 생각했지만 캐나다도 좋을 거라는 유학원의 말에 캐나다까지 알아보다가지금 아니면 갈 수 없는 워킹홀리데이를 가려고 마음 먹었다. 카페에 가입하고 정보를 얻으면서도 정말 갈 수 있을까? 에 대한 의문은 계속 되고 준비하면서 영어학원도 등록하고, 영어공부도 피터지게하고, 지치고 싸움도 많이 하고. 하지만 이제 이 공고가 우리의 모든 불안함을 불식시켰다. 워킹홀리데이가 한국에 3월 3일에 열린다!!2월 28일부터 일은 하지 못하고 계속 카페 대기 또 대기.. ㅠㅠ 이후에 든 또 하나의 멘붕과연 3월 3일이라 함은 한국 시간일 것인가, 캐나다 시간일 것인가?캐나다 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