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ery Tuesday

Joie de Vivre. A delight in being alive; keen, carefree enjoyment of living.

Lastest Post

Canada/Quebec, Montreal 9건이 검색되었습니다.

2018.02.24 00:03 Canada/Quebec, Montreal

화려한 몬트리올의 낮 - 노트르담 대성당, 올드 몬트리올, 올드 포트, 몬트리올 비아레일 역

​2017. 12. 20 ~2018. 01. 02 크리스마스 & 신년 연휴 캐나다 동부 여행 역시 추운 아침. 노트르담 대성당에 가기 위해 Place-d'Armes 역에 갔다. 바로 앞에 보이는 스타벅스에서 잠시 아침을 먹으면서 몸 좀 녹이고. 퀘백 주에서만 볼 수 있는 'Cafe Starbucks' ​ Notre-Dame Basilica of Montreal 몬트리올 노트르담 대성당. 몬트리올에서 가장 오래 된 성당이자 북미 최고의 성당이라 꼽히는데 역시 그랬다. 웅장한 모습도 그렇고, 궂은 날씨에도 안에 들어가려 줄 서 있는 사람들 수도 그랬다. 난 몸이 좀 안 좋아서 포기 ㅜㅜ 올드 몬트리올 구시가지로 향했다. ​​ 예쁘고 아기자기한 거리들. ​​​ 쭉 길을 따라 걷다 보면 시청이 나온다. 그 앞은..

2018.02.20 22:39 Canada/Quebec, Montreal

반짝반짝 몬트리올의 밤 - Mount Royal 야경, 아띠 한식, 몬트리올 현대 미술관, 재즈바 Upstairs

​ 2017. 12. 20 ~2018. 01. 02 크리스마스 & 신년 연휴 캐나다 동부 여행 겨울엔 해가 빨리 지니까 추워지기 전에 야경을 먼저 보기로 했다. 버스를 타고 Mount Royal (몽트 로얄, 몽로얄)으로. 11번 버스를 타면 바로 갈 수 있었다. ​​ 난 이렇게 전망대나 높은 곳에서 야경을 보는 걸 좋아한다. 여행 때 웬만하면 꼭꼭 넣는 편이라 이번에도 어김 없이 넣었다. 몬트리올은 큰 도시답게 야경도 아름다웠고 강을 도시 한 쪽에 끼고 있는 게 서울 야경과도 닮아있었다. 갑자기 서울 가고 싶고 약간 향수병이 왔었다. 하지만 이내 매서운 바람이 날 사납게 때려 얼른 뒤의 건물 안으로 들어갔다. ​ 날 살려 준 Mount Royal Cottage. 아쉽게도 카페는 문을 닫았지만 몸을 덥히..

2018.02.17 22:56 Canada/Quebec, Montreal

비아레일 타고 몬트리올! 몬트리올의 명물 베이글 'St-Viateur Bagel Cafe (생 비아토 베이글 카페)'

​ 2017. 12. 20 ~2018. 01. 02 크리스마스 & 신년 연휴 캐나다 동부 여행 꼭두새벽부터 일어나서 퀘백 비아레일 (Quebec VIA rail) 으로 향했다. ​​ 생각보다 작고 단촐하던 비아레일 역. 난 이 여행 전까진 퀘백주 중에 퀘백이 젤 큰 도시인 줄 알았던 매니토바 안 개구리였다. ㅜㅜ 몬트리올이 토론토 다음으로 큰 도시인 지도 몰랐다. 우린 준비성 좋은 남편이 미리 표를 출력해 가서 따로 표를 바꿀 필요는 없었고, Trains 표시 되어 있는 곳으로 가서 대기하면 된다. ​​ 다행히 열차는 연착되지 않고 제시간에 도착했다. 아마 종착지였던 모양이다. ​ 내부는 이런 모습. 의자가 아주 막 편하진 않지만, 그렇다고 아주 불편하진 않았다. 내가 키가 작아서 그런지 몰라도 앞좌석 ..

2018.02.07 00:46 Canada/Quebec, Montreal

퀘백에서 만난 따끈한 베트남 쌀국수, Restaurant Saigon Bangkok (레스토랑 사이공 방콕)

2017. 12. 20 ~2018. 01. 02 크리스마스 & 신년 연휴 캐나다 동부 여행 내가 묵던 호텔 근처 St. Roch는 맛있는 레스토랑이나 바가 많기로 유명한 곳이라고 한다. 그 중 따뜻한 국물이 먹고 싶어 찾았던 주소는 : 349 Rue de la Couronne, Ville de Québec, QC G1K 6E7 내가 묵었던 숙소에서 한 블럭 떨어져 있었다. 처음에 갔을 때 9시 되기 15분 정도 전이었는데 주문 마감을 한건지 퇴짜 맞고 다음날 다시 갔음 ㅜㅜ ​ 베트남과 태국 요리 전문점인 것 같았다. 아시안 음식을 파는 곳 답게 실내도 동남아 스타일로 꾸며져 있었다. 왠지 복과 돈을 불러 모을 것 같은 작은 동상. ​​ 실내는 제법 넓은 편이였는데, 저녁 늦은 시간이었음에도 (8시경) ..

2018.02.02 00:54 Canada/Quebec, Montreal

올드 퀘백 돌아보기 - 다름 광장, 쁘띠 샹플랭 거리, 몽모랑시 공원, 로열 광장

​ 2017. 12. 20 ~2018. 01. 02 크리스마스 & 신년 연휴 캐나다 동부 여행 퀘백의 개척자인 사무엘 샹플랭 동상 (Monument Samuel-De Champlain)이 서 있는 다름 광장 (Place d'Armes). 사진 오른쪽에 초록색 유리문 같은 건, 여기에서 쁘띠 샹플랭 거리로 바로 내려갈 수 있는 케이블카인 퓌니퀼레르 (Funiculaire)를 탈 수 있는 입구이다. ​ 그 옆으로 뒤프랭 테라스 (Terrasse Dufferin)이 펼쳐져 있다. 세인트 로렌스 강을 따라 산책을 해도 좋고 커피를 마시면서 경치를 구경해도 좋다. 뒤에는 샤또 프롱뜨낙 호텔이 자리하고 있다. 여기에서 노르망디 상륙작전을 결정한 회의가 열렸었다고 한다. 세계사 까막눈 수준인 나도 아는 노르망디 상륙..

2018.01.31 22:55 Canada/Quebec, Montreal

퀘백의 전통을 간직한 Aux Anciens Canadiens (오 앙시앙 캐내디언) 레스토랑

2017. 12. 20 ~2018. 01. 02 크리스마스 & 신년 연휴 캐나다 동부 여행 ​ 전 날 (25일) 미리 예약해 두었던 퀘백의 Restaurant Aux Anciens Canadiens 레스토랑. 빨간 포인트 지붕 덕분에 어렵지 않게 찾을 수 있다. ​ 올드 퀘백에서도, 캐나다에서도 가장 오래된 음식점 중 하나로 유명하다고 한다. 1677년에 시작했다고...! 초등학교를 개조해서 만들었다는 이야기도 있다. ​ 입구로 들어가면 바로 이런 바를 만날 수 있다. 여기에서 예약과 안내를 겸하는 듯. 사진은 없지만 바 맞은편과 오른편에는 코트를 맡길 수 있었다. 유명한 레스토랑 답게 빈 곳을 찾기 엄청 힘들었다. ​ 운이 좋았는지 벽난로 바로 앞에 자리를 안내 받았다. 얼마나 감사하던지. ​ 아늑한 ..

2018.01.27 16:54 Canada/Quebec, Montreal

퀘백 - 샤또 프롱트낙 호텔, 노트르담 대성당, 부티크 드 노엘 (Chateau Frontenac Hotel, Notre Dame Basilica Cathedral, La Boutique de Noel)

2017. 12. 20 ~2018. 01. 02 크리스마스 & 신년 연휴 캐나다 동부 여행 ​ 해 지는 시각 같지만 낮 12시를 조금 넘긴 시간. ​​ 정말 추웠다. 정말... 솔직히 좀 자존심도 상했다. 제법 추운 곳 (톰슨 학교 쌤은 톰슨이 캐나다에서 2번째로 춥다고 -첫번째는 옐로나이프- 했다, 그런데 모든 주민들이 다 자기네 동네가 젤 춥다고 우기는 것 같기도)에서 왔는데, 그래서 추울 거라 생각을 안 했는데, 추웠따!! 이 때가 북미지역 한파였음 ㅜㅜ 세인트 로렌스 강엔 상류부터 떠내려온 유빙이 가득하다. 제법 빠른 속도로 하구로 흘러간다. ​ 퀘백 시티의 상징과도 같은 호텔 페어몬트 샤또 프롱트낙 호텔 (Fairmont Le Chateau Frontenac). 드라마에서도 아름답게 나왔지만 실..

2018.01.26 18:55 Canada/Quebec, Montreal

The Pur Hotel Quebec, 퀘백 푸르 호텔 후기

2017. 12. 20 ~2018. 01. 02 크리스마스 & 신년 연휴 캐나다 동부 여행 퀘백에서 묵었던 The Pur Hotel. 리모델링 된 지 몇 년 되지 않은 부띠끄 호텔이라고 한다. 시설도 다 깔끔하고 전반적으로 만족하고 이용했다. ​ 호텔 로비로 처음 들어오면 보이는 모습. 오른쪽이 호텔 출입구이다. ​ 입구를 기준으로 왼편에 있는 프론트 데스크. 직원들이 상주하고 있었고 언제나 친절했다. 새벽에 비아레일 스테이션으로 가야 해서 택시 예약을 부탁했는데 친절하게 해 주기도 했다. ​ 로비는 제법 넓었다. 간단하게 인터넷 할 수 있는 컴퓨터도 있고 칵테일도 뽑아 먹을 수 있다. 포켓볼 대도 있어서 언제든지 이용 가능. 오며가며 봤는데 젊은 아빠가 어린 아들한테 포켓볼을 가르쳐주고 있었다 ㅎㅎ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