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ery Tuesday

Joie de Vivre. A delight in being alive; keen, carefree enjoyment of living.

Lastest Post

2018.01.26 20:55 Canada/Quebec, Montreal

The Pur Hotel Quebec, 퀘백 푸르 호텔 후기

2017. 12. 20 ~2018. 01. 02 크리스마스 & 신년 연휴 캐나다 동부 여행퀘백에서 묵었던 The Pur Hotel. 리모델링 된 지 몇 년 되지 않은 부띠끄 호텔이라고 한다. 시설도 다 깔끔하고 전반적으로 만족하고 이용했다.​호텔 로비로 처음 들어오면 보이는 모습. 오른쪽이 호텔 출입구이다.​입구를 기준으로 왼편에 있는 프론트 데스크. 직원들이 상주하고 있었고 언제나 친절했다. 새벽에 비아레일 스테이션으로 가야 해서 택시 예약..

2018.01.26 19:58 Canada/Quebec, Montreal

위니펙에서 퀘백으로, 퀘백 맛집 Cochon Dingue

2017. 12. 20 ~2018. 01. 02 크리스마스 & 신년 연휴 캐나다 동부 여행​​​​24일 아침 위니펙에서 먹은 마지막 스텔라 브랙퍼스트. 추천받은 팥스프 (팥죽과 비슷한데 달았다), 그리고 우리가 항상 먹는 샐몬 베네딕트와 두부스크램블. 나는 저기에 과일까지 추가해서 같이 먹었다. 과일 좋아해!!​이 날 정말 바빴다. 아침 먹고 교회에서 예배 드리고 우리 차 + 짐 맡기고 공항에 가야 했다. 위니펙 공항까지 얼마 안 걸려서 무사..

2018.01.26 03:09 Canada/Manitoba

요즘 위니펙에서 핫한 Snow & Moon 디저트 카페

2017. 12. 20 ~2018. 01. 02 크리스마스 & 신년 연휴 캐나다 동부 여행​요즘 위니펙에서 핫하다는 Snow & Moon 카페. 저도 가보았는데요.​내가 방문했을 땐 크리스마스 시즌이어서 예쁜 데코까지 덤으로 구경할 수 있었다.​예쁜 샹들리에. 곳곳에 예쁜 장식품들이 많았다. 아무래도 주인 분이 한국 분이셔서 그런지 한국에서 볼 수 있는 예쁜 카페를 위니펙으로 옮겨온 듯한 느낌이었다. (근데 구글 리뷰 보니까 동양사람들..

2018.01.25 01:34 Canada/Manitoba

위니펙 아웃렛, Earls 망년회, 기와 한식

​2017. 12. 20 ~2018. 01. 02 크리스마스 & 신년 연휴 캐나다 동부 여행Winnipeg Outlet. 새로 생긴 지 얼마 안 돼서 그런지 깔끔했다. 브랜드가 아직 다 입점한 건 아닌 듯 하다.​​여긴 아웃렛 안에 있는 Think Kitchen. 여기 내 스타일 부엌용품 엄청 많다. 눈 돌아가서 한참을 구경했음 ㅋㅋ 여기서 커피 그라인더를 샀는데, 종종 아침에 직접 커피콩 갈아 내리면 아침을 즐기는 사람이 된 느낌이 든다. ..

2018.01.24 23:40 Canada/Manitoba

Canad Inns Winter Wonderland in Winnipeg

2017. 12. 20 ~2018. 01. 02 크리스마스 & 신년 연휴 캐나다 동부 여행12월 말 2주 간 휴가를 받아 캐나다 동부 여행을 떠났다.20일에 위니펙에 내려가 21일엔 아침엔 디즈니 신작 코코를 봤다. ​아침 10시 반? 으로 예매했는데 나를 너무 과대평가 했던 듯.. 앞의 <olaf's frozen adventure>를 호로록 날렸다 ㅜㅜ 사실 올라프의 겨울왕국 모험 이거 보려구 예매했던 게 컸는데...어쨌든 코코는..

2018.01.04 02:21 Every Tuesday

2017 크리스마스 연말여행 후 남은 것들

​언제부터였지 아마 뉴욕 여행 때부터 모으기 시작한스터벅스 "You are here" 시티 머그 컬렉션. 북미에서만 나오는 한정 머그이다.미국은 (아마 거의) 모든 도시마다 다 있는데 캐나다는 많이 없는 것 같다. 지금까지 내가 모은 캐나다 컵은 몬트리올, 퀘백, 토론토, 나이아가라, 캘거리, 밴프 이렇게인 듯. 밴쿠버 컵도 있는데 ㅋㅋ 다시 오면 사자고 안 샀었다. 또 다른 도시가 있는지는 모르겠다. 언젠가 살 날이 있겠지?​대만 친구 완팅이 직접..

2017.12.14 02:40 MPNP

프로세싱 기간이 또! 늘었다..

​하고 싶은 업데이트가 많은데 인터넷을 제대로 하지 못하니 안타까울 따름이다.얼른 영주권을 받아야 할텐데, 내 맘을 아는지 모르는지 영주권 프로세싱 타임이 또!! 늘어났다 ^^​18개월이라니 정말 호러블 올해 중순부터 계속 진행이 지연되더니 개중 20개월을 넘긴 사람도 생겨서 불안할 뿐이다.16개월인 중 알고 뛰어든 사람들한텐 16개월에 줘야 하는 거 아닌가효?​그래서 내가 해 본 특단의 조치.Case specific enquiry에 문의를 보냈다...

2017.12.12 22:44 Others/Others

열등감, 그리고 자만감은 무엇인가?

10ball.net/jboard/board.php?id=13227&tb=58 안녕? 먼저 내가 요즘 쓰는 칼럼들은‘공부를 잘하기 위한 칼럼’이 아니라는 말을 해주고 싶어. 공부 쯤이야 조금 못해도 괜찮으니,너희들이 현실에서 머리 아팠던 문제들에 대해..정말 아주 사소한 변화라도 주었으면 좋겠어. 그래서 내 글 대부분은 심리에 관한 글이고,오늘 글 역시 심리에 관한 거야. 바로, 수많은 학생들의 공통된 고민.열등감, 그리고 자만심에 대한 것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