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ery Tuesday

Joie de Vivre. A delight in being alive; keen, carefree enjoyment of living.

Lastest Post

현재 제가 일하고 있는 사사큐 래피즈 롯지에서 저와 남편이 영주권을 받고 그만두게 되어 인원을 충원하게 되었습니다. 1 커플, 총 2인 구인합니다.

아래는 함께 일하시는 분이 올리신 글 전문입니다. 바로가기 : cafe.daum.net/roy815/2dB1/15054


§  업체명 : Sasagiu Rapids Lodge 2013 Ltd.


§  주소 : Sasagiu Rapids Lodge, Wabowden, MB (Thompson 에서 차로 45분 거리)


§  업종 : Lodge + Restaurant (식당이있는 모텔)


§  고용주 : 외국계 (캐네디언 업주)


§  근무시간 : 풀타임 1인, 파트타임 1인 (커플 선호)


§  임금 : 11.15 per hour + vacation fee + tip


§  허용비자 : Working holiday Visa , 법적으로 노동이 가능한 비자


§  주요업무 : 서버 - 주문받기, 주문 POS 에 입력하기, 서빙하기 등등 / 하우스키퍼 - 방청소, 레스토랑 청소 등등 / 요리 보조 - 간단한 재료 손질 등등 (멀티 플레이 가능한 커플 선호, 배우면서 하실 수 있습니다.)


§  Position : Staff (소규모 사업체여서 딱히 정해진 포지션은 없습니다.)


§  트레이닝기간 : 3일~1주 (동일임금 지급)


§  채용인원 : 1 Couple(커플이나 부부만영어로 회화하는데 어려움이 없으신 .


§  구비서류 : 레주메 (아래 메일 주소로 레주메 보내주시면 보스에게 전달하고, 보스와 2차 면접은 화상 통화로 이루어집니다)


§  LMIA 지원 여부 : 현재 MPNP 영주권 서포트 가능합니.


§  경력증명서 발급 여부 : 문의 해보셔야   같습니다.


§  연락처 : sun41135@gmail.com 


§  마감일 : 빠를수록 좋습니다.


§  기타 안내  주의사항 : 
이곳은 타이 + 캐내디언 음식과 모텔을 제공하고 있는 롯지입니다. 위니펙에서 톰슨(Thompson) 방향으로 8시간 정도 걸리는 곳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한국으로 치면 고속도로 휴게소같은 지역이어서 톰슨은 차로 45 거리에 있습니다.

톰슨에는
 은행(TD뱅크, Scotia, RBC, CIBC), 마켓 Walmart, Safeway, family food, giant tiger, 도서관, Autopac, MTS, Rogers, 치과맥도날드팀홀튼, 스타벅스, KFC, 이발소, AW, Subway, liquor 마트, 병원 등이 있고일하고 계시는 한국 분은 20분 이상 계시다고 합니다.

방과 식재료가 무료로 제공이 됩니다현재 20개의 방중에 제가 1, 오너 부부 1 사용중이고 18 방은 손님용입니다냉장고에 있는 재료를 이용해서 음식을 만들어서 드실  있습니다

먼저 근무하시던 한국인 커플 분들이 영주권을 받으시고 떠나게 되셔서 새롭게 구인합니다. 일 시작하시면 오너 부부와 저와 함께 일 하시게 될 겁니다. 오너 부부는 캐내디언 남편과 태국 계 캐내디언 아내이고, 아내 분이 타이 음식을 조리하십니다. 

오너분들 성격이 좋으셔서 즐겁게 일 하실 수 있고요, 불편한 일은 거의 없었습니다. MPNP도 지원하지만 일반 워홀로도 지원 가능합니다.

거의 모든 손님이 캐내디언이고, 주로 톰슨에 사는 단골들이어서 
친절하고 나이스합니다. 영어를 사용하고 배우기 아주 좋은 환경이고요, 야외 활동 좋아하시는 분들은 낚시나 ATV, 스키두, 씨두 등도 탈 수 있습니다. 봄~여름에 종종 오로라도 볼 수 있습니다. 캐내디언들의 사는 방식도 경험하실 수 있습니다. 궁금하신 점은 댓글로 달아주세요.

개인적인 단점심심할  있다인터넷이 부족하다 (저희는 MTS 무제한 요금제를 쓰고 있습니다. 인터넷이 도시와는 달리 이곳은 매우 열악합니다.)



궁금하신 점 있으시면 댓글 또는 cafe.daum.net/roy815/2dB1/15054 이 글에 댓글로 문의해 주세요.
제가 이제껏 올린 글 보면 아시겠지만, 오너 분들이 영주권 지원을 많이 도와주셨고, 일 하고 생활하기 참 좋은 곳입니다. 벌써 아쉬운 마음이 드네요.
좋은 분이 오셔서 재미있게 지내다 가셨으면 합니다. 많은분들의 지원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댓글 5

  • 2018.03.02 12:37 modify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2018.03.02 15:55 신고 modify

      안녕하세요~ 저희의 경우는 지금 남편과 제가 반씩 나누어 4시간씩 하루 8시간 일하고 있고요 (바쁘면 조금 더 일하기도 합니다), 일주일에 5일 일하고 있어요. 제가 주신청자라 페이스텁 증명을 위해 저에게 2주 80시간 페이를 몰아주고 있고, 그 이상은 남편이 받고 있어요. 숙식제공이라 큰 돈 나갈 일이 많지 않아서 월급이 문제됐던 적은 없었어요. 지금 겨울이 비수기인데 비수기엔 건설업자들이 들어와 있어서 일은 풀타임으로 계속 있고 주말은 레스토랑 손님도 많아서 종종 바쁘기도 해요. 아마 오시면 일하는 방식 등은 협의하실 수 있을 거예요. 제가 드린 답변이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 2018.03.02 21:10 modify

      비밀댓글입니다

  • 2018.03.07 17:03 modify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2018.03.07 17:55 신고 modify

      안녕하세요~ 저는 사실 영어 특히 회화를 잘 못해요 그래서 고생을 좀 많이 했어요 ㅜㅜ 그래서 주인 분들이 면접 때 영어를 많이 보실 것 같고요, 커플이시면 더 좋으실 것 같아요. 인터뷰 때는 글쎄요 자기 소개랑 언제부터 일할 수 있는지 관련 경력이 있는지 등등 보통 인터뷰 비슷하게 준비하시면 되지 않을까 싶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