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ery Tuesday

Joie de Vivre. A delight in being alive; keen, carefree enjoyment of living.

Lastest Post


2017. 12. 20 ~2018. 01. 02 크리스마스 & 신년 연휴 캐나다 동부 여행



Winnipeg Outlet. 새로 생긴 지 얼마 안 돼서 그런지 깔끔했다. 브랜드가 아직 다 입점한 건 아닌 듯 하다.



여긴 아웃렛 안에 있는 Think Kitchen. 여기 내 스타일 부엌용품 엄청 많다. 눈 돌아가서 한참을 구경했음 ㅋㅋ 여기서 커피 그라인더를 샀는데, 종종 아침에 직접 커피콩 갈아 내리면 아침을 즐기는 사람이 된 느낌이 든다.



무엇보다 푸드코트가 널찍해서 좋았다. 푸드코트 안에 입점한 스타벅스. 나름 리저브 매장이다. 거기에서 마신 아메리카노 누보 (Americano Nuevo). 아메리카노에 우유 거품, 헤이즐넛 향이 더해져 풍성한 풍미를 제공해 주는 커피다... 마시면서 맛있긴 한데 파트너들은 좀 귀찮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는 전직 파트너..... 다시 스벅 입사하고 싶셉습니다 ㅜㅜ




세인트 훈씨 부부와 Earls에서 함께 한 망년회! 이 날 거의 처음으로 화장을 하고 만났었다...
이 날 좋은 일이 있어서 우리가 기쁜 마음으로 한 턱 낼 수 있었다!! 헤헷 모두 맛있게 먹어서 참 기뻤다.



배부르게 먹고 2차, 3차까지 갔는데 사진은 1차 뿐이다.. 역시 그렇지... 대접하고 대접 받고 함께 즐겁게 시간을 보내서 좋았다. 역시 친구는 좋은 겁니다



그리고 만난 또 좋은 친구 조이
한식을 먹고 싶어 오랜만에 갔다. 요즘 푹 빠진 티



두부김치!! 사사큐에서 귀한 김치 여기에서 원없이 먹었다.



육계장 (인 듯 하다)



감자탕.
언제 가나 기와는 내부도 깔끔하고 음식도 정갈해서 좋다. 서버 분도 친절하시고. 차 마실 때 뜨거운 물도 몇 번이나 리필해 주었다. 양도 제법 푸짐하고. 위니펙에서 제법 만족스러운 한식집이다.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