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ery Tuesday

Joie de Vivre. A delight in being alive; keen, carefree enjoyment of living.

Lastest Post


2016. 12. 24 ~ 2017. 01. 02 크리스마스 & 신년 연휴 여행 :-)


밴프에서 새해를 맞이하기 위해 밴프로 달렸다.



밴프는 이 쪽으로

길도 넓고 맞은편 차량과 간격도 넓고 달리기 좋았던 알버타 고속도로. 아마 차가 많아서겠지?



쟈쟌! 달리다 보면 이렇게 큰 록키 산맥이 펼쳐진다.

진짜 이건 실제로 봐야 안다. 딱 높은 산을 보는 순간 피곤함이 싹 사라졌다.



점점 가까워지고 있는 밴프!! 거대한 산맥이 끝도 없이 펼쳐져 있다.

어쩜 이렇게 거대할까



고맙게도 날씨가 너무 좋았다.

춥지 않을까 고민했는데 햇빛이 쨍쨍



여긴 밴프 매표소. 우리가 1월 1일 새벽 비행기를 타고 위니펙에 다시 가니까 넉넉하게 2일권을 끊었다.

그런데 생각해보니까 1월 1일부터 캐나다 150주년이라 국립공원 무료 ^*^

암 생각이 없으면 몸이 고생을 하거나 돈을 쓴다... 



어찌됐든 매표소에서 표를 끊고, 표를 앞유리창에 붙이고 있으면 프리패스처럼 이용할 수 있다.

한 번 표를 끊으면, 표 끊은 다음날 오후 4시까지 이용이 가능하다.

예를 들어 1월 1일 1일권을 끊었으면 1월 2일 오후 4시까지 이용이 가능하다.



쟈쟌!

밴프에 오신 걸 환영합니다.

설퍼산 정상에 올라간 사진은 다음 포스팅에.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메리카 캐나다 | 캘거리_(AB)
도움말 Daum 지도

댓글 0